언론보도

[청년일보] 서울시, 직장맘 육아휴직 등 고충해결 확대나선다

2019.07.29 15:33

직장맘지원센터

조회 수75

동부권직장맘지원센터 25일 발대식 개최
‘직장맘114권리지킴이’ 발족해 전문가, 지역네트워크 함께 참여

출처 : 청년일보(http://www.youthdaily.co.kr)

[청년일보] 서울시가 직장맘들을 위한 센터를 만들고 이들의 고민을 함께한다.

서울시 동부권직장맘지원센터(센터장 김지희)는 오는 25일 오후 3시 서울시 동부여성발전센터 2층 오렌지움에서 ‘직장맘114권리지킴이’ 발대식을 개최한다고 23일 밝혔다.

이날 발대식과 함께 새롭게 시작하는 ‘직장맘114권리지킴이’는 직장맘이 겪는 어려움과 고충해결을 위해 전문가, 지역네트워크가 함께하는 조직이다.

인적구성은 김지희 서울시 동부권직장맘지원센터장이 단장을 맡고, 최선희(서울시 동부여성발전센터장), 임상혁(녹색병원장), 위정희(송파여성문화회관 관장), 이옥(덕성여자대학교 명예교수), 김대규(민주사회를위한변호사모임 민생경제위원), 임미영(동북아여성연구소장), 윤성웅(노동포럼 기획팀장), 홍명옥(전국보건의료산업노동조합 지도위원), 직장맘 대표(센터를 통해 문제해결)가 각각 지킴이로 참여한다.

이들은 25일 진행되는 발대식에서 권리지킴이 위촉식과 실행단 회의에 참석한 후, 공식 지킴이로 활동하게 된다.

향후 직장맘114권리지킴이는 각 분야에서 직장맘의 노동권, 모성권, 인권 보장을 위해 사회인식 변화를 촉구하고 실행하는 홍보대사 역할을 하게 되며 이날 발대식을 시작으로 서울시 전역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최선희 서울시 동부여성발전센터장은 “직장맘이 마음 놓고 육아휴직을 쓸 수 있도록 회사가 필요로 하는 대체 인력풀을 육성하고 적극 홍보해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서울시 동부권직장맘지원센터는 모성보호 관련 노무상담, 성평등인식개선활동 등 2012년 개소이후 꾸준히 직장맘을 지원해오고 있으며 노무사, 변호사, 상담심리사 등 전문가로 구성된 성평등노동인권지원단은 법률 조언과 분쟁해결 등 밀착지원을 하고 있으며 서울동부감정노동네트워크와 연계해 직장맘을 위한 상담치유프로그램을 무료로 제공중이다. (원문보기) 

신화준 기자 hwajune@hanmail.net